창원미녀야구단(창미야·단장 김형석)이 20일 창원올림픽88야구장에서 열린 영남슈퍼리그 창원경기에 참가했다.

영남슈퍼리그는 영남권 여성생활 야구인이 주축이 돼 진행되는 여성생활야구대회다. 영남권 7개팀(창원1,부산3, 대구1, 울산1, 경주1)이 참가하고 있다. 지난 4월 25일부터 8월 29일 매주 일요일 울산 농소구장 등에서 진행되고 있다.

창원경기는 창미야, 대구 아레스 여자야구단, 부산올인여자야구단 3개팀이 풀리그방식으로 3경기가 진행됐다.

창미야는 지난해 7월 4일 여성야구 활성화를 위해 창단했다. 선수는 28명으로 구성됐다.

이날 창미야를 격려하고자 참석한 허성무 창원시장은 "코로나19로 위축된 일상의 변화 속에서 여성야구 저변확대와 스포츠 대회로 코로나를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전글 보이스피싱 현금수거책 억울한 피해사례, 더킴로펌 형사변호사 확실한 대응 필요 2021-07-14
다음글 창원 파산 및 회생 전문 더킴로펌, 절차의 중요성 강조 2021-06-17
목록
 

1:1 실시간 전화상담

상담예약

상담신청